2020. 5. 10. 부활 제5주일 -가해

너희는 이 일의 증인이다 요한 14,1-12 부활대축일을 시작으로, 우리는 미사 독서와 복음 말씀을 통해서, 주님의 부활을 접하게 된 제자들의 반응을 계속해서 살펴보고 있습니다. 환희와 기쁨 그리고 놀라움과 당혹스러움이 뒤섞여 있지요. 아직 의혹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당황해서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들도 잘 묘사되었습니다. 부활하신 주님께서는 이러한 제자들을 당신 부활 사건의 주변인으로 머물지 않고

Continue reading

2020. 5. 3. 부활 제4주일(성소주일) -가해

양들은 목자의 목소리를 알아듣는다 요한 10,1-10 지난 3주간에 걸쳐서 우리는 독서와 복음말씀들을 통해서 주님의 부활과 그 의미를 살펴보고 있습니다. 오늘 네 번째 주일은 소위 ‘선한 목자 주일’이라고 불리는데, 매해 복음서의 내용이 착한 목자의 비유이기 때문입니다. 구약의 이스라엘 백성에게 하느님은 양 떼를 돌보고 이끄시는 목자로 상징되었고, 이는 신약에 와서 새로운 백성을

Continue reading

2020. 4. 26. 부활 제3주일 -가해

길동무 루카 24,13-35 흔히 인생을 ‘길’에 비유합니다. 그래서 “하숙생”이라는 옛날 유행가는 시간이 지나도 불리는 명곡인 것 같습니다. “인생은 나그내 길, 어디서 왔다가, 어디로 가는가.” 그런데 그 인생길은 잘 닦인 길도, 쭉 뻗은 고속도로도 아닙니다. 굴곡이 많고, 울퉁불퉁하고, 내리막보다는 오르막길이 많은 산길에 가깝다고 하겠습니다. 이런 길을 혼자 걸어간다 생각하면, 참 걷기

Continue reading

2020. 4. 19. 부활 제2주일 -가해

소외된 현대인들을 위한 복음 요한 20,19-31 주님께서는 부활하셨습니다. 그러나 ‘제자들은 두려워서 방 안에 있었다’는 그들의 처지가 지금의 제자들인 우리들의 처지와 너무 비슷하지요. 하지만 주님께서는 닫힌 문을 열고 제자들에게 오셨습니다. 부활하신 주님께서는 우리가 어떤 처지에 있던지 들어오셔서 함께 하신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하겠습니다. 그런데 오늘 복음을 보면, 예수님께서는 토마스 사도가 없었을 때 제자들에게

Continue reading

2020. 3. 26. 사순 제4주간 목요일

호기심과 믿음 요한 5,31-47 최근에 인기 있는 소설이나 영화들을 보면, 교회에 대해서 대중들의 호기심을 살만한 것들이 자주 등장합니다. 오래전에 떠들썩했고 영화로도 개봉되었던 ‘다빈치 코드라’는 소설이 그렇지요. 또 우리나라 영화로도 구마를 주제로 한 ‘검은 사제들’이 큰 인기를 끌 기도 했습니다. 작년에도 드라마 ‘열혈 사제’가 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해줬으며, 이 외에도

Continue reading

2020. 3. 25.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

동정 잉태의 의미 루카 1,26-38. 오늘은, 천사 가브리엘이 나자렛 처녀 마리아에게 성령으로 인하여 주님을 잉태하리라 고 알렸던 사건을 기념하는,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입니다. 이제 주님의 성탄까지 9달 남은 것이지요. 예전에는 ‘성모 영보 대축일’이라고 했습니다. 성모님의 신앙에 대한 순명과 용기 있 는 응답이 있었기에 구세주께서는 이 땅에 오실 수 있었고, 오늘은

Continue reading

2020. 3. 24. 사순 제4주간 화요일

낫기를 원합니다. 요한 5,1-16 오늘의 병자는 기적의 샘물로 알려진 예루살렘 베짜타 주변에 앉아 있었습니다. 때때로 주님이 천사가 내려와 연못 물을 움직이는데, 물이 움직일 때 제일 먼저 들어 가는 병자는 어떤 병이든 낫는다는 전설의 베짜타 연못입니다. 그는 무려 삼십팔 년 이나 앓아 왔으며, 몸을 도저히 움직일 수도 없는 중증환자였습니다. 자신의 힘으로는

Continue reading

2019. 11. 27. 연중 제34주간 수요일

인내로써 생명을! 루카 21,12-19 대림절을 앞두고, 세상 종말과 마지막에 대해 생각하게 하는 독서와 복음 말씀들을 계속해서 듣고 있습니다. 우선 독서는 구약의 묵시록인 다니엘 예언서의 말씀을 며칠 째 계속 듣고 있고, 복음 역시도 성전 파괴나 세상의 혼란 및 종말에 대한 말씀들이지 요. 그러나 그리스도를 따르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이런 말씀들은 두려움이 아니라

Continue re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