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관련

모두들 오늘 부활대축일 잘 지내셨나요? 날씨가 좋아서 산책도 많이들 다녀오셨으리라 생각합니다. 홀로 조용히 걸으실 때는 괜찮겠지만, 사람들 많은 곳에 가실 때는 마스크 잊지마세요! 많은 분들이 마스크를 준비하셨겠지만, 물품이 부족한 탓에 미처 준비치 못한 분들도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혹 필요하신 분들은 어려워마시고 해당 구역장님께 말씀해주시길 바랍니다. 우신부

Continue reading

2020. 3. 26. 사순 제4주간 목요일

호기심과 믿음 요한 5,31-47 최근에 인기 있는 소설이나 영화들을 보면, 교회에 대해서 대중들의 호기심을 살만한 것들이 자주 등장합니다. 오래전에 떠들썩했고 영화로도 개봉되었던 ‘다빈치 코드라’는 소설이 그렇지요. 또 우리나라 영화로도 구마를 주제로 한 ‘검은 사제들’이 큰 인기를 끌 기도 했습니다. 작년에도 드라마 ‘열혈 사제’가 많은 사람들의 가슴을 시원하게 해줬으며, 이 외에도

Continue reading

2020. 3. 25.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

동정 잉태의 의미 루카 1,26-38. 오늘은, 천사 가브리엘이 나자렛 처녀 마리아에게 성령으로 인하여 주님을 잉태하리라 고 알렸던 사건을 기념하는, ‘주님 탄생 예고 대축일’입니다. 이제 주님의 성탄까지 9달 남은 것이지요. 예전에는 ‘성모 영보 대축일’이라고 했습니다. 성모님의 신앙에 대한 순명과 용기 있 는 응답이 있었기에 구세주께서는 이 땅에 오실 수 있었고, 오늘은

Continue reading

2020. 3. 24. 사순 제4주간 화요일

낫기를 원합니다. 요한 5,1-16 오늘의 병자는 기적의 샘물로 알려진 예루살렘 베짜타 주변에 앉아 있었습니다. 때때로 주님이 천사가 내려와 연못 물을 움직이는데, 물이 움직일 때 제일 먼저 들어 가는 병자는 어떤 병이든 낫는다는 전설의 베짜타 연못입니다. 그는 무려 삼십팔 년 이나 앓아 왔으며, 몸을 도저히 움직일 수도 없는 중증환자였습니다. 자신의 힘으로는

Continue reading